오메가6지방산 효능 알아둬야 헷갈리지 않는 오메가6 종류

일반적으로 시중에 알려진 지방산의 대표적인 것은 오메가3 입니다. 오메가6의 경우 생소하여 아직 들어보지 못하신 분들도 많은데요. 오메가3 지방과 오메가6 지방은 둘다 불포화 지방이지만 차이가 있습니다.

함유된 식품도 엄연히 달라 우리에게 익숙한 등푸른생선 및 너트류에서 나오는 것은 오메가3지방산이지만 콩이나 달맞이유, 옥수수기름등에 많이 들어 있습니다. 오메가6지방산 효능은 주로 여성 호르몬밸런스에 기여하는데 오메가6지방산의 종류 및 효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오메가6 지방산의 한 종류인 리놀레산(linoleic acid)는 체내에서 감마리놀렌산으로 바뀌는데 야채, 해바라기씨기름과 같은 곳에 주로 함유되어 있으며 오메가6지방산 효능으로 구분하자면 글라딘과 세포막의 생합성에 기여합니다. 감마리놀레산 (gamma-linolenic acid)는 좀더 익숙하게 들어왔을 법한데요. 오메가6지방산 효능으로 구분하자면 콜레스테롤 저하 및 면역력증진, 심장질환 예방, 혈액순환, 체력증진등의 생리조절 기능에 기여하며 달맞이꽃씨유, 보라지오일, 블랙커런트 오일 등에 함유되어 있습니다. 때문에 본질적으로 오메가6지방산 종류는 리놀레산과 아르키돈산으로 나눌수 있다고 볼수 있습니다.

 

불포화 지방산은 모두 몸에 이로운 역할을 합니다. 하지만 수급균형이 중요한데요. 특히 오메가6지방산의 경우 오메가3지방산과의 비율이 적절해야 그 진가가 나타난다고 합니다. 오메가6지방산이 포화되고 오메가3지방산이 극히 부족하다면 포화된 오메가6지방산은 체내잔류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Posted by 웰빙노트닷컴

댓글을 달아 주세요